투자자보호NEWS

  • 신분증·카드번호를 요구하는 자녀 사칭형 보이스피싱 주의 
  • 등록일 2020.10.05 | 조회수 41

□ 최근 가족을 사칭해 부모에게 접근한 후 개인(신용)정보*를 탈취하고, 원격조종 앱 설치를 유도하여 자금을 편취하는 신종 보이스피싱이 급증

  * 주민등록증(운전면허증) 사본, 은행 계좌번호(비밀번호), 신용카드 번호(비밀번호) 등

 

  ㅇ SNS가 아닌 문자를 피해자에게 보내, 직접적인 자금의 이체를 유도하기 보다는 개인 및 신용정보를 탈취하여 피해자 명의로 계좌 개설 후

      자금 이체 및 대출을 받는 신종 사기수법

 

□ (문자로 금전 및 개인정보 요구시) 가족 및 지인 등이 문자 또는 메신저로 금전 및 개인(신용)정보를 요구하는 경우 반드시 가족 여부를 확인

    하고, 의심스러운 경우 무조건 거절할 필요


  ㅇ 핸드폰 고장, 분실 등의 사유로 연락이 어렵다고 하면 더욱더 주의


□ (출처가 불분명한 앱 설치 요구시) 사기범이 원격조종 앱 등 악성앱 설치를 유도할 수 있으므로 출처가 불분명한 앱 설치 요구시 무조건 거절


□ (보이스피싱 피해를 입은 경우) 송금 또는 입금 금융회사 콜센터 및 금융감독원 콜센터(☎1332)에 전화하여 해당 계좌에 대한 지급정지 요청

    및 피해구제신청을 접수


  ㅇ  “계좌정보통합관리서비스”(www.payinfo.or.kr)를 활용하여 본인도 모르게 개설된 계좌 또는 대출을 한눈에 확인

  

  ㅇ 본인이 알지 못한 핸드폰 개통 여부는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에서 운영하는 명의도용방지서비스(www.msafer.or.kr)에 접속하여 가입사실

      현황을 조회



※ 보이스피싱 피해예방 핵심 행동요령


 ① 카카오톡·문자 등을 통해 금전을 요구하면 유선 확인 전까지 무조건 거절

 ② 문자를 보내 신분증 사본, 계좌번호·신용카드 번호 요구시 절대 제공 금지 

 ③ 출처 불분명 앱, URL 주소는 무조건 클릭 금지 

 ④ 등급 상향, 저금리 전환, 대출 수수료 명목 금전 요구는 무조건 거절 

  검찰·경찰・금감원이라며 금전 인출 등을 요구하면 무조건 거절

다음글/이전글
다음글  
이전글 [금융투자자보호 News] 2020-14